Home Busan 과감 패션 시도한 ‘스우파’ 리정에 모니카가 남긴 ‘우쭈주’ 댓글

과감 패션 시도한 ‘스우파’ 리정에 모니카가 남긴 ‘우쭈주’ 댓글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 중인 댄서들이 두터운 친분으로 팬들을 웃음 짓게 하고 있습니다.

‘YGX’ 리더 리정은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총 10장의 근황 사진을 올렸습니다.

해당 사진은 ‘블랙핑크’ 리사의 솔로 앨범 수록곡 ‘머니'(MONEY) 퍼포먼스 비디오 촬영장에서 찍힌 것으로 보이는데요.

리정은 타이트한 누드 톤 상의에 통이 넓은 팬츠를 입고 인증 샷을 남겼습니다. 그레이 색상 보디수트로 섹시한 매력을 드러냈죠.

이를 본 ‘YGX’의 예리는 “여미십쇼”라고 댓글을 적었는데요. ‘프라우드먼’ 리더인 모니카도 “점점 더 섹시해지네”라며 “잉 크지마”라고 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습니다.

네티즌들은 다른 팀에서 활약 중인 리정과 모니카의 친분에 들뜬 반응을 보였는데요.

모니카를 ‘마미’라고 부르는 리정의 귀염뽀짝한 모습까지 재조명되면서 댄서들의 우정에 응원을 보내는 분위기입니다.

한편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대한민국 최고의 스트릿 댄스 크루를 찾기 위한 리얼리티 서바이벌 프로그램입니다.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20분 방송.

<사진출처=인스타그램>